브레빌이라고 써있는 테이블에 왼쪽에 과일주스와 과일 레몬즙머신있고 가운데 에스프레소머신 오른쪽에 오븐이 있다.

<사진=하성현> 호주 프리미엄 가전 브레빌은 성수 “카페브레빌” 팝업스토어를 열었다. 현장에서는 브레빌 에스프레소 머신(3종)외에도 다양한 제품을 볼 수 있다. 

 

글로벌 프리미엄 주방 가전 브레빌 코리아가 9월 30일부터 10월 1일까지 이틀간 성수동에서 체험형 팝업 ‘카페 브레빌(Café Breville)’을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카페 브레빌은 ‘요리의 모든 순간을 완벽하게(Master every moment™)’라는 브랜드 슬로건을 체험하는 공간이다. 방문객은 브레빌로 만든 커피와 디저트를 즐기고, 다채로운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브레빌과 커피가 함께하는 완벽한 순간을 경험할 수 있다.

카페 브레빌의 모든 메뉴는 브레빌의 프리미엄 가정용 에스프레소 머신과 착즙기, 오븐을 이용해 프로페셔널 수준의 퀄리티를 선사한다. 커피는 전문 바리스타가 호주 멜버른에서 로스팅한 듁스 브랜드의 신선한 스페셜티 원두를 사용해 브레빌 듀얼 보일러(BES920)로 에스프레소를 추출해 제조한다. 이와 함께 착즙기로 갓 짜낸 신선한 과일 주스, 브레빌 오븐으로 구운 호주의 국민 디저트 래밍턴 케이크와 코알라 쿠키 등이 제공된다.

 

<사진=하성현> 카페원웨이 대표 이지유 바리스타가 라떼아트 참관고객에게 시연을 하고있다.

풍성한 경험을 위해 체험형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2016년 월드 라테아트 배틀(WLAB)에서 1위를 차지한 카페원웨이 대표 이지유 바리스타가 브레빌 듀얼 보일러를 활용해 다양한 라테아트 시연을 선보인다. 이와 함께, 브레빌의 베스트셀링 에스프레소 머신 바리스타 익스프레스(BES870)와 바리스타 터치(BES880)를 비롯해, 프리미엄 라인인 오라클(BES980) 머신으로 직접 에스프레소를 내려볼 수 있는 체험존도 운영된다.

전문 바리스타와 이지유 라테아트 챔피언이 사용하는 브레빌 듀얼 보일러 에스프레소 머신은 섬세한 온도 조절이 가능한 디지털 온도 조절(PID) 시스템이 탑재돼 완벽한 에스프레소를 내릴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 듀얼 보일러 덕분에 에스프레소 추출과 스팀을 동시에 안정적으로 할 수 있어 전문적인 라테아트와 카페에서 여러 잔의 커피를 연속해서 내리는 것도 가능하다.

카페 브레빌 입구에는 포토존으로 브레빌의 다양한 프리미엄 가전이 놓인 주방이 구현됐다. 에스프레소 머신은 물론 스마트 오븐 에어프라이어, 파운틴 콜드 XL 착즙기, 스마트 그릴 프로 등 가정에서도 전문적이고, 더 나은 요리 경험을 체험할 수 있도록 높은 퀄리티와 혁신적인 기능의 제품이 전시된다.

카페 브레빌은 간단한 현장 등록을 마치면 누구나 방문할 수 있다. 모든 방문객에게는 커피를 비롯한 음료 한 잔과 디저트가 무료로 제공된다. 운영 시간은 9월 30일과 10월 1일 이틀간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다.

이종하 브레빌 코리아 지사장은 “카페 브레빌은 브레빌이 추구하는 잘 내린 커피 한 잔, 맛있는 음식에 대한 진정성을 응축해 보여줄 수 있는 공간이자 브레빌 제품의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는 공간으로 기획됐다”며 “앞으로도 카페 브레빌처럼 소비자의 접점에서 만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며 브레빌의 가치를 적극적으로 알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브레빌 코리아는 고객 만족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고 있다. 9월 1일부터 국내 소비자의 편익을 위해 브레빌 코리아를 통해 판매된 모든 제품의 품질 보증 기간을 2년으로 연장 제공했다. 이와 함께 국내 주요 백화점에 오프라인 매장을 오픈하고 다양한 온라인 쇼핑몰에도 추가 입점해 고객 접점을 늘릴 예정이다. 또 올 연말까지 자사 몰 리뉴얼을 통해 고객들에게 한층 더 편리한 구매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매주 한주간의 이슈를 보내드립니다.

무료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V.I.P 구독 하시면 발행 글들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